아름다운 이야기 (Beautiful Story)

나는 오늘도 하나님, 그분을 선택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자권사 작성일19-02-20 15:03 조회515회 댓글0건

본문



                                                   Related image                                                                                                                                위키백과에서





모짜르트의 아름다운 음악을 감상하시면서...


 





    나는 오늘도 하나님, 그분을 선택한다 
 

     - 맥스 루카도 -  



주위는 고요하다. 이른 시간, 
따라놓은 커피에 모락모락 뜨거운 김이 피어오른다. 
주위는 캄캄하고 세상은 잠들어 있다. 
조금 후면 날이 밝아올 것이고 떠오르는 태양과 함께 
저 아래 차도를 시끄럽게 만들 것이다. 
새벽의 고요함은 아침의 소란스러움으로 바뀔 것이다. 
고독의 평온함은 사람들의 쿵쿵거리는 소리로 바뀔 것이다. 
이른 아침의 은신처는 결정해야 할 일들과 
급히 처리해야 할 일들 때문에 침범 당할 것이다. 
이 후 열두 시간 동안 나는 
하루가 요구되는 일에 내 자신을 내 맡겨야만 한다. 
내가 선택을 할 수 있는 때는 바로 지금이다.
갈보리의 은혜로 나는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Image result for ë§¥ì¤ ë£¨ì¼ì´ë                                                                                                      위키백과에서



첫째, 사랑을 선택한다. 
어떤 경우라도 미움은 정당화 될 수 없다. 
부당한 대우를 받았다고 해서 보복할 수는 없다. 
나는 사랑을 선택한다. 오늘 나는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모든 것을 사랑할 것이다.


 

11743141495536445.jpg

 

둘째, 기쁨을 선택한다.
나는 나의 하나님을 모든 형편과 여건에서도 
하나님이 되도록 초청할 것이다. 
나는 냉소적 모습으로 변하려는 유혹을 거부할 것이다. 
그것은 게으른 사상가의 도구일 뿐이다. 
나는 사람들을 하나님이 창조하신 
본연의 인간 이하로 취급하려는 태도를 거부할 것이다. 
나는 모든 문제를 하나님을 만나게 되는 기회로 삼을 것이다. 



11743141495234183.jpg

 

셋째, 화평을 선택한다.
나는 용서를 받으며 살 것이다. 
내가 살아가기 위하여 용서할 것이다. 



11743141495420528.jpg

 

넷째, 인내를 선택한다.
나는 이 세상의 불완전함을 너그럽게 용납할 것이다. 
나의 자리를 빼앗은 사람을 저주하기보다는 
그가 나의 자리에 앉도록 청할 것이다. 
기다리는 시간이 너무 길다고 불평하기보다는 
기도 할 막간이 생긴 것에 대해 하나님께 감사하겠다. 
새로운 과업에 대해 투덜대기보다는 
그것을 기쁨과 용기로 대면 하겠다. 



11743141495364635.jpg

 

다섯째, 친절을 선택한다.
나는 가난한 자들에게 친절하겠다. 
그들은 외로운 이들이기 때문이다. 
부유한 자들에게 친절하겠다. 
그들은 두려워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불친절한 사람들에게 친절하겠다. 
하나님께서 나를 그렇게 대접하셨기 때문이다. 



11743141496928486.jpg

 

여섯째, 선함(착함)을 선택한다. 
나는 부정직한 돈을 버느니 
차라리 빈털터리로 살아가겠다. 
나는 내가 자랑하기 전에 무시를 당하겠다. 
비난하기 전에 먼저 고백하겠다. 
나는 선함(착함)을 택한다.

 

11743141494681195.jpg

 

일곱째, 신실함을 선택한다. 
오늘 나는 약속을 지키겠다. 
나에게 돈을 빌려준 이들은 날 믿은 것을 후회 하지 않을 것이다. 
나의 협력자들은 내 말을 의심치 않을 것이다. 
내 아내는 나의 사랑을 의심치 않을 것이다. 
그리고 내 아이들이 내가 집에 돌아오지 않을까 
염려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다. 


11743141496164690.jpg

 

여덟째, 상냥함을 선택한다.
강제로는 아무것도 얻을 수 없다. 
내가 목소리를 높이는 것은 오직 찬양할 때 뿐이기를 원한다. 
내가 주먹을 움켜쥐는 것은 기도할 때 뿐이기를. 
내가 요구를 한다면 그것은 내 자신에게만 국한되기를. 



11743141499499891.jpg

 

아홉째, 절제를 선택한다.
나는 영적 존재이다. 육체가 죽고 나면 혼은 비상할 것이다. 
나는 썩어질 것이 영원한 것을 지배하지 않도록 할 것이다. 
나는 기쁨에만 취할 것이다. 나는 나의 믿음에만 감격할 것이다. 
나는 하나님에 의해서만 영향 받을 것이다. 
나는 예수님으로부터만 가르침을 받을 것이다. 
나는 절제를 택한다. 
사랑, 기쁨, 화평, 인내, 친절, 선함(착함), 신실함, 
상냥함, 그리고 절제, 이러한 것에 
나는 나의 하루를 바칠 것이다. 
만약 이것이 성공적이라면 나는 감사 드릴 것이다. 
만일 실패한다면 나는 그분의 은총을 바랄 것이다. 
그리고 오늘 하루가 지나가면 
나는 침대에 누워 휴식할 것이다. 
나는 하나님, 그분을 선택한다.


 - 좋은 글에서 -



  제공하신 이 : JM 


 


11743141499329115.jpg11743141495536445.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