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이야기 (Beautiful Story)

늙어가는 길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자권사 작성일19-09-11 13:55 조회383회 댓글0건

본문



maxresdefault.jpg 

누구나 처음 가는 길, 늙어가는 길...                                     위키백과에서






늙어가는 길
 

- 윤 석구 -




늙어가는 길...
처음 가는 길입니다.
한 번도 가본 적이 없는 길입니다.

무엇하나 처음 아닌 길은 없지만
늙어가는 이 길은
몸이 마음과 같지 않고
방향 감각도 매우 서툴기만 합니다.




118785-nature-landscape-night-trees-water-moon-stars-sea-mist.jpg               시리도록 외로율 때도 있고, 아리도록 그리울 때도...                                    위키백과에서




가면서도 이 길이 맞는지
어리둥절할 때가 많습니다.
때론 두렵고 불안한 마음에
멍하니 창 밖만 바라보곤 합니다.
시리도록 외로울 때도 있고
아리도록 그리울 때도 있습니다.

어릴 적
처음 길은 호기심과 희망이 있었고
젊어서의 처음 길은
설렘으로 무서울 게 없었는데
처음 늙어가는 이 길은 너무나 어렵습니다.




48ea2d1036fde

     물과 같이 흐흐는 세월                위키백과에서





언제부터인가 지팡이가 절실하고
애틋한 친구가 그리울 줄은
정말 몰랐습니다.

그래도 가다 보면
혹시나 가슴 뛰는 일이 없을까 하여
노욕인 줄 알면서도
두리번 두리번 찾아 봅니다.

앞길이 뒷길보다 짧다는 걸 알기에
한발 한발 더디게 걸으면서 생각합니다.
아쉬워도 발자국 뒤에 새겨지는
뒷 모습만은
노을처럼 아름답기를 소망하면서
황혼 길을 천천히 걸어갑니다.




2551764B53F15375149506 

      꽃보다 아름다운 단풍의 계절                     위키백과에서




꽃보다 곱다는 단풍처럼
해돋이보다 아름답다는 해넘이처럼
그렇게 걸어가고 싶습니다. 



- 윤 석구 시집에서 -


제공하신 이 : JM



 186C973F4E9B10D5141480 

    아름다운 저녁노을                       위키백과에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